‘연료 뿌리고 들이 받아’...美, 러 전투기 충돌 영상 공개

  • 문화일보
  • 입력 2023-03-17 06:13
  • 업데이트 2023-03-17 07:5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14일 흑해 상공에서 러시아 Su-27이 미군 MQ-9에 접근해 연료를 뿌리고 있다. 미 국방부는 16일 러시아 전투기가 미군 무인기에 충돌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로이터 연합뉴스



미국이 자국 무인 정찰기가 러시아 전투기와 충돌해 추락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사건이 발생한 위치도 공개하며 러시아를 압박했다. 다만 긴장 고조를 추구하지 않는다며 대응 수위는 조절했다.

16일(현지시간) CNN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 국방부는 기밀해제 절차를 거쳐 이날 42초 분량의 동영상을 공개했다. 동영상에는 지난 14일 미국의 MQ-9 리퍼 무인 정찰기가 추락하기 직전 상황이 담겨 있다.

Su-27 한 대가 뒤쪽에서 MQ-9에 접근하면서 연료를 방출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 전투기는 연료를 뿌리면서 MQ-9 위로 비행했으며 이때 무인기의 영상정보 송출도 신호 방해로 잠깐 끊겼다. 동영상에는 Su-27의 2차 접근도 담겼다. Su-27는 이때도 연료를 방출하면서 접근해 무인기 위로 지나갔는데 무인기와의 거리는 훨씬 더 가까웠다. 이후 SU-27이 무인기와 부딪혔는데 이때 약 60초간 카메라 송출이 차단됐다고 미군 유럽사령부는 밝혔다. 다시 카메라가 작동하면서 프로펠러의 날개 하나가 손상된 모습도 잡혔다

미 공군은 무인 정찰기와 러시아 전투기가 충돌한 대략적인 위치와 시간 지도도 공개했다.

미국이 영상 등을 공개한 것은 러시아가 “무기 공격이나 접촉은 없었다”고 주장하는 것을 반박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러시아 국방부는 “러시아 전투기는 공중전 무기를 사용하지 않았으며 무인기와 접촉하지 않고 안전하게 기지로 귀환했다”고 주장했다. 러시아는 미 드론이 비행제한구역을 침범했다고 강변했다.

패트릭 라이더 미국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동영상 공개 이유를 묻는 말에 “우리가 안전하지 않고 비전문적인 사고에 대한 이미지를 공개하는 것은 드문 일은 아니다”라면서 “특히 이번 사건의 경우 러시아가 어떤 행동을 했는지 보여주기 위해 이미지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봤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은 러시아와 분쟁이나 긴장 고조를 추구하지 않는다”면서 “우리는 우크라이나가 싸울 수 있도록 돕는 주된 임무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 국방부가 16일 공개한 미국 무인 정찰기와 러시아 Su-27 전투기 충돌 위치와 시간을 표시한 지도. 로이터 연합뉴스



조성진 기자
조성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