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에세이]“봄 찾으러 왔단다 왔단다”… 웃음꽃 핀 숲 체험

  • 문화일보
  • 입력 2023-04-27 11:4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글=김동훈 기자 dhk@munhwa.com

“우리 집에 왜 왔니 왜 왔니 왜 왔니.” 동네 공원으로 숲 체험을 나온 아이들이 두 패로 나뉘어 놀이하며 웃고 떠들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이 덮쳤던 이후로 이 숲에서 아이들의 웃음과 노랫소리를 들어본 게 실로 얼마 만인지요.

신기하기도 하고 왠지 모를 대견함에 가슴 한쪽이 벅차오릅니다. 마스크 쓰기와 거리 두기를 하던 모습이 주마등처럼 머릿속을 스쳐 지나갑니다.

때마침 시나브로 우리 곁에 찾아온 진녹색 봄날, 아이들을 보며 맞장구를 쳐 봅니다. “봄 찾으러 왔단다 왔단다 왔단다.”
김동훈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