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인시장 찾은 최태원 회장 “부산엑스포 성원을”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5-18 11:57
기자 정보
김만용
김만용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촌 일대서 게릴라 홍보행사

“부산엑스포를 지지, 성원해 주세요.”

최태원(오른쪽 두번 째)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을 찾아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를 위한 현장 홍보 활동을 펼쳤다. 대한상의는 17일 최 회장과 국내외 청년들로 구성된 ‘엑스포 서포터즈’ 40여 명이 서촌 일대에서 2030 부산엑스포 게릴라 홍보 행사를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글로벌 서포터즈는 통인시장과 서촌 골목, 세종음식거리 등으로 나눠 홍보 활동을 진행했다. 상인들에게 상품 포장용 엑스포 종이봉투를 제공하고 서포터즈 활동에 동참해 달라고 요청했다. 서촌 골목에서는 마술쇼 등 공연을 선보이고, 시민들에게 다양한 경품도 증정했다.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직접 부산엑스포를 홍보하고 시장 상인들과도 일일이 악수하며 소통했다.

김만용 기자 mykim@munhwa.com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