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사, 공장 주변 주민에 5000만원 기탁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5-19 11:50
기자 정보
곽시열
곽시열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1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곽시열 기자 sykwak@munhwa.com

현대자동차 노사는 18일 울산 북구청에서 ‘안녕한 양정·염포 만들기’ 기금 전달식(사진)을 열고 5000만 원을 기탁했다.

지난 2021년 처음 시행한 ‘안녕한 양정·염포 만들기’는 북구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울산공장 인근 양정동, 염포동의 자원봉사를 활성화하고 지역 주민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이를 위해 노사는 지역 사회를 위한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접수받았고 어르신 안부 전하기, 오치골 동화마을 정원 조성, 삼포개항 갤러리길 정비를 포함한 7개 프로그램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 프로그램에는 1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더 살기 좋은 양정·염포를 만들기 위해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활동에 노사도 함께해 기쁘다”며 “지역사회 목소리에 귀를 기울인 맞춤 활동을 통해 소외계층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