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이동국 상의 탈의에 “옷까지 벗을 필요 있냐”

  • 뉴시스
  • 입력 2023-06-03 08:08
  • 업데이트 2023-06-03 08:5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JTBC ‘뭉쳐야 찬다 2’. 23.06.02. (사진=JTBC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뭉쳐야 찬다 2’ 정대세가 이동국 수석 코치에게 도전장을 내민다.

4일 오후 7시50분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 2’에서 이동국 수석 코치와 정대세의 1 대 1 공중 볼 경합이 펼쳐진다.

먼저 정대세는 ‘어쩌다벤져스’ 선수들과 사전 몸풀기 대결을 진행한다. 공격수에는 정대세가, 수비에는 이장군, 장정민이 나선다.

본격적으로 이동국 수석 코치와의 대결에 앞서 정대세는 “헤더 슈팅이란 힘으로만 하는 게 아니라 점프 타이밍이 제일 중요하다”고 말한다. 이에 이동국 수석 코치가 “힘으로 된다는 걸 보여주겠다”고 응수하며 겉옷을 벗자 안정환 감독은 “옷까지 벗을 필요 있냐”며 두 사람의 대결을 지켜본다.

또 조원희 코치가 이동국 수석 코치가 공격수 역할일 때는 자신이, 정대세가 공격수 역할일 때는 백지훈이 크로스를 올려주는 것을 제안한다. 이에 MC 김성주가 “호흡 잘 맞는 사람끼리 하면 더 좋다”라고 거들자 이동국 수석 코치는 “조원희랑 호흡 안 맞는다”고 부인해 웃음을 자아낸다.

정대세의 공격을 수비하던 이동국 수석 코치는 손을 번쩍 들고 오프사이드를 선언하는가 하면 VAR(비디오 판독)을 요청해 현장을 다시금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뉴시스]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