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2023∼2024시즌, 오는 10월 21일 개막

  • 문화일보
  • 입력 2023-08-02 11:0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KGC인삼공사와 SK가 격돌한 2022∼2023시즌 챔피언결정전. KBL 제공



오는 10월 21일 프로농구 2023∼2024시즌이 개막된다.

2일 한국농구연맹(KBL)에 따르면 2023∼2024시즌 정규리그는 10월 21일부터 2024년 3월 31일까지 이어진다. 공식 개막전에선 2022∼2023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을 다퉜던 KGC인삼공사와 SK가 격돌한다. 지난 시즌 인삼공사를 정상으로 이끈 뒤 SK로 이적한 오세근은 개막전에서 ‘친정’ 인삼공사를 만난다.

정규리그는 월요일에 1경기, 화·목·금요일에 2경기씩, 주말엔 3경기씩 진행된다. 수요일엔 인삼공사와 SK가 출전하는 동아시아 슈퍼리그 일정에 따라 정규 경기가 열리지 않는다. 내년 2월 16일부터 2월 27일까지 2025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예선 일정에 따라 리그 일정이 잠시 중단된다.

해마다 12월 31일 밤 열리는 ‘농구영신’ 매치에선 한국가스공사와 현대모비스가 맞붙는다. 올스타전은 2024년 1월 14일 개최된다.

이준호 선임기자
이준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