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KCC, 연고지 전주에서 부산으로 옮긴다

  • 문화일보
  • 입력 2023-08-30 10:43
  • 업데이트 2023-08-30 11:28
프린트
프로농구 KCC가 연고지를 전주에서 부산으로 옮긴다.

KBL은 30일 KBL센터에서 이사회를 열고 KCC의 연고지 변경을 승인했다. KCC는 2001년 대전이 연고지였던 현대 농구단을 인수하며 전주에 정착했고, 22년 만에 홈을 바꾸기로 했다.

최형길 KCC 단장은 이사회 직후 “전주와 여러 문제로 시끄러웠고, 원만하게 수습하기 위해 기다려왔지만 더 감내하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면서 “22년 동안 응원해주신 전주 팬들께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다.

부산은 2년 만에 프로농구단을 유치했다. 2021년 kt가 부산에서 수원으로 연고지를 이전했다. KCC는 kt가 사용하던 사직체육관을 홈구장으로 쓸 예정이다.

이준호 선임기자 jhlee@munhwa.com
이준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