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북이 출신 금비, 5일 솔로 데뷔곡 ‘콩닥콩닥’ 발매

  • 문화일보
  • 입력 2023-09-03 10:1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금비



혼성그룹 거북이 출신 금비(Geum Bi)가 ‘콩닥콩닥’의 2023년 버전을 선보인다.

3일 소속사 GB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금비는 오는 5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리메이크 신곡 ‘콩닥콩닥(2023)’을 발매한다.

금비의 ‘콩닥콩닥(2023)’은 지난 2010년 발매한 트로트 장르의 솔로 데뷔곡 ‘콩닥콩닥’을 리메이크한 곡으로, 특유의 신나는 리듬과 샘플링된 브라스 사운드가 매력적이다. 이성에 대한 콩닥콩닥 설레는 심정을 애절하고 감성적인 가사로 표현했다.

소속사 측은 "새롭게 태어난 ‘콩닥콩닥(2023)’은 원곡보다 빨라진 템포 속에 다양한 악기와 금비 특유의 간드러지는 목소리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흥을 유발한다. 누구나 한번 들으면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중독성 있는 ‘콩닥콩닥(2023)’이 13년 만에 재탄생됐다"고 전했다.

한편 금비는 그동안 ‘빙고’, ‘비행기’ 등으로 큰 사랑을 받은 혼성그룹 거북이의 리드 싱어 출신이다. 최근에는 매니지먼트와 공연 기획 등을 하는 GB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