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23일 보라매공원에서 ‘가을음악회’ 연다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0 11:4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오후 4시 인디모던팝, 팝페라 등 무료 공연

서울 동작구는 오는 23일 오후 4시 보라매공원 중앙바닥분수 앞 광장에서 ‘2023 가을음악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음악회에서는 대중음악과 인디모던팝, 클래식, 팝페라, 성악 등 전 연령대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장르가 선보인다.

무대는 관내 초·중학생으로 구성된 ‘동작구립소년소녀합창단’, 동작구 전문 성악단체 ‘브레멘 성악앙상블’, 모던록 밴드 ‘안녕바다’, 우리나라 포크계 전설적인 그룹 ‘동물원’이 꾸민다.

관람은 선착순 500명까지 할 수 있다.

박일하 동작구청장은 "이번 가을음악회는 지역예술인과 구민이 하나가 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중성과 예술성, 지역예술인 참여를 모두 고려한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민정혜 기자
민정혜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