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체포안 가결’ 뒤 웃은 고민정?…의원실 “투표前 모습, 착오 없길” 해명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2 09:14
  • 업데이트 2023-09-22 09:3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고민정 의원 페이스북 계정 캡처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이재명 대표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후 웃었다는 주장이 제기돼 의원실이 급히 해명했다.

고 의원실은 이날 고 의원 페이스북에 TV조선 영상을 캡처한 사진을 올리며 “보도 영상은 본회의가 시작되기 전 입장하는 모습이다. 표결 이후 상황이 아니다”라며 “착오 없으시기 바란다”고 알렸다. 고 의원실이 적극적으로 해명에 나선 것은 이 대표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것을 두고 강성 지지자들이 거세게 반발하는 상황에서 불필요한 오해를 차단하겠다는 뜻으로 보인다.

앞서 일부 온라인커뮤니티에서는 ‘고민정 의원님은 웃을 상황인가요’ ‘고민정 의원 현재 표정’ 등의 제목으로 고 의원을 겨냥한 게시물이 올라왔다. 이 게시물에는 ‘이재명 체포안 가결’이라는 문구와 함께 고 의원이 웃고 있는 모습의 보도 영상 캡처가 첨부됐다. 이에 ‘수박’이라는 비난을 쏟아냈다. 수박은 강성 지지자들 사이에서 ‘겉은 민주당 속은 국민의힘 성향 정치인’을 뜻하는 은어로 사용된다.

고 의원실이 오해라고 해명했지만, 해당 글에는 또다시 비난 댓글이 여럿 달렸다. ‘길바닥에서 부결외치는 지지자들 눈으로 보고도 웃음이 나왔다는게 싸이코스럽습다’ 등이 올라왔다. 또 가결인지 부결인지 투표 내용을 공개하라는 요구가 잇따랐다.

조성진 기자
조성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