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큐브위성이 촬영한 백두산 천지

  • 문화일보
  • 입력 2023-11-20 11:4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5월 한국형발사체 누리호에 실려 우주로 날아간 큐브위성 ‘KSAT3U’가 지난 3일 백두산 천지 일대를 촬영한 사진. 오른쪽 위에 천지 모습이 뚜렷하게 보인다. 카이로스페이스 제공



5월 누리호 발사 ‘KSAT3U’
고도 540㎞서 흑백사진 전송


우리나라 큐브(소형)위성이 촬영한 백두산 천지의 흑백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5월 한국형발사체 누리호에 실려 우주로 날아간 국내 기업의 큐브위성 ‘KSAT3U’는 지난 3일 백두산 천지 일대를 촬영해 지상국으로 전송했다. 흑백 정지 화상으로 공개된 이 영상에는 백두산 정상 근처가 하얗게 눈으로 덮여 있지만 천지는 아직 얼지 않아 비교적 뚜렷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일 위성 제작사인 카이로스페이스에 따르면 큐브위성은 발사 6개월 후에도 성능을 잘 유지하면서 고도 540㎞에서 흑백으로 가로 57㎞, 세로 32㎞ 면적을 찍어 사진으로 보내왔다. 해상도는 30m 크기의 물체를 분간할 수 있을 정도다.

KSAT3U는 3유닛(1유닛은 가로와 세로, 높이 10㎝) 크기에 무게 2.86㎏ 위성으로, 지표면을 편광으로 촬영해 기상 현상을 관측한다는 목표로 개발됐다. 이번 영상 촬영에 쓰인 22㎜ 편광카메라가 주탑재 장비다.

신경우 카이로스페이스 대표는 “100원짜리 동전보다 더 작은 카메라로 지상에서부터 수원~백두산 거리만큼 높은 상공의 촬영 영상”이라고 말했다.

노성열 기자 nosr@munhwa.com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