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고무용가상에 김화숙 원광대 명예교수...시상식 12월 8일 개최

  • 문화일보
  • 입력 2023-11-21 08:2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화숙 원광대 명예교수. 대한무용협회 제공

대한무용협회가 ‘2023 대한민국무용인의 밤’을 오는 12월 8일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2017년부터 시행된 대한민국무용인의 밤은 우리나라 무용의 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애쓴 무용가들의 노력과 활동에 대한 공로를 기리고 무용가들을 독려하는 행사다. 올해 무용계의 발전을 위해 크게 이바지한 무용가들을 선정해 ‘대한민국 최고무용가상’, ‘크리에이티브 아티스트’, 그리고 ‘김백봉상’을 각각 수여한다.

김화숙 원광대학교 명예교수가 대한민국 최고무용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최고무용가상은 국내 무용사에 지대한 업적을 남긴 무용가에게 주어진다. 김화숙 교수는 학문적 연구의 제도적 실천을 위한 예술 및 교육행정 전략 제안을 위해 무용 세미나 및 국회 공청회를 개최하고 ‘무용교사자격증’ 취득이 가능하도록 주된 역할을 했다. 또한 현대무용 정착에 이바지하고 현대무용을 오늘의 우리 춤이라고 주장하며 50여년 동안 93편의 작품을 발표하는 등 오늘까지 쉼없이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순희 안무가. 대한무용협회 제공

크리에이티브 아티스트 부문은 탁월한 창의성으로 호평받은 무용가를 선정하는 상으로 전순희 안무가가 수상한다. 그는 전순희 여울무용단 예술감독으로서 전통을 기반으로 한 한국무용의 창작적 매소드를 가지고 인간 정서의 순화와 심신의 발달을 통한 품격 높은 작품 창작에 기여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왼쪽부터 박혜지 국립무용단 단원과 강민우 유니버설발레단 수석무용수. 대한무용협회 제공

평생 춤추는 것이 인생의 전부였던 김백봉 선생의 뜻을 기리기 위해 제정한 김백봉상은 박혜지 국립무용단 단원과 강민우 유니버설발레단 수석무용수가 차지했다.

대한민국무용대상 특별상 수상자로 국회의원 배현진(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과 국회의원 유정주(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가 선정됐다. 특별상은 무용을 전공하거나 무용으로 활동하진 않으나 무용에 대한 끊임없는 관심과 애정으로 무용의 활성화 및 대중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는 자들에게 수여된다.

시상식이 열리는 8일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선 대통령상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자를 가리는 ‘2023 대한민국 무용대상’ 결선이 펼쳐진다. 본선을 통해 선정된 최상철 현대무용단 ‘그들의 논쟁’과 휴먼스탕스 ‘돌’이 경연을 펼친다.

유민우 기자
유민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