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FA 고종욱과 2년 5억 계약

  • 문화일보
  • 입력 2023-11-21 17:5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KBO리그 LG와 원정 경기 도중 몸을 날려 홈으로 쇄도하는 고종욱. 뉴시스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외야수 고종욱과 2년 더 함께한다.

KIA는 21일 고종욱과 계약 기간 2년에 계약금 1억 원, 연봉 1억5000만 원, 옵션 1억 원을 합쳐 총액 5억 원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2023시즌을 마치고 FA 자격을 얻은 선수 중 전준우(롯데 자이언츠·4년 최대 47억원)와 안치홍(한화 이글스·최대 6년 72억원)에 이은 세 번째 FA 계약이다.

고종욱은 SSG를 떠나 2022년 KIA 유니폼을 입어 올해 114경기에 출전해 80안타, 3홈런, 39타점, 타율 0.296을 기록했다. 특히 득점권 타율이 0.346으로 찬스에 강했다. KIA는 "지난 2년간 타선에서 큰 역할을 해준 고종욱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고 FA 계약의 배경을 설명했다.

고종욱은 "다시 한번 기회를 준 KIA 구단과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FA 기회를 얻었지만 다른 팀이 아닌 KIA에 남고 싶은 마음이 컸기 때문에 빠르게 계약을 마쳤다"며 "좋은 활약으로 타이거즈 팬들의 응원에 보답할 수 있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해원 기자
오해원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