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청, ‘청정 새만금’만들기에 나서

  • 문화일보
  • 입력 2023-11-29 09:1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새만금개발청 직원들이 지난 28일 고군산군도 내 신시도 일원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새만금개발청 제공


새만금개발청(청장 김경안)은 활발한 기업유치로 역동적인 변화를 하고 있는 새만금지역을 더욱 쾌적하게 만들기 위해 지난 28일 고군산군도 내 신시도 일원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30여 명의 청 직원들이 참여하여 새만금을 찾은 관광객들이 깨끗하고 안전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신시도 해안가 주변 각종 생활 쓰레기와 폐어구 등의 해양쓰레기를 수거했다.

활동에 참여한 직원은 "새만금에는 신시도 자연휴양림과 부안 마실길 해변, 국립새만금간척박물관 등 명소들이 많은데 무단으로 버려진 쓰레기들로 경관을 해치고 있었다"며 "이번에 동료들과 합심해서 깨끗하고 탁 트인 해변의 모습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어 뿌듯했다"고 말했다.

한상환 운영지원과장은 "새만금이 다시 찾고 싶은 곳이 될 수 있도록 고군산군도 등 새만금 지역을 청결하게 관리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지역과 상생하는 새만금개발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해동 기자
조해동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