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정부·민간 R&D 투자총액 112조… GDP대비 5.21%로 ‘세계 2위’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7 11:56
프린트
과기부 7만3661개 기관 조사
전년대비 10.5조 증가…10%↑


우리나라의 지난해 정부와 민간 부문을 합친 연구개발(R&D) 투자 총액이 총 112조 원으로 국내총생산(GDP) 대비 비중이 전 세계 2위를 유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22년 한 해 동안 우리나라 공공 및 민간 영역에서 수행된 연구개발 활동 현황을 조사·분석한 ‘연구개발 활동 조사 결과’를 7일 발표했다. 이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가이드(프라스카티 매뉴얼)에 따라 연구개발 활동을 수행 중인 공공 연구기관, 대학, 기업 등 총 7만3661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과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2022년 총 연구개발비는 112조6460억 원으로 전년 대비 10조5108억 원(10.3%) 증가했고, 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도 5.21%로 이스라엘에 이어 세계 2위를 유지했다. 또 인구 1000명당 연구원 수도 세계 1위(9.5명)를 유지했다. 재원별로는 정부·공공 재원 26조3283억 원(23.4%), 민간·외국 재원 86조3177억 원(76.6%)으로 민간·외국 재원의 비중이 전년 대비 소폭(0.2%포인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수행 주체별로는 기업 89조4213억 원(79.4%), 공공 연구기관 12조9186억 원(11.5%), 대학 10조3061억 원(9.1%)으로 전년 대비 기업의 연구개발비가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번 조사 결과는 OECD에 제공돼 국가별 연구개발 활동 통계자료로 활용되며,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http://www.ntis.go.kr/rndsts)를 통해 전체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노성열 기자 nosr@munhwa.com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