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스마트그리드 엑스포서 다양한 ESS용 배터리 선보인다

  • 문화일보
  • 입력 2024-04-02 11:2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코리아 스마트그리드 엑스포 2024’에 참가하는 삼성SDI의 전시회 부스 조감도. 삼성SDI 제공



업계 최고 수준 대용량 SBB, UPS용 고출력 배터리 등 다양한 라인업 전시


삼성SDI는 오는 3∼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코리아 스마트그리드 엑스포 2024’에 참가해 다양한 에너지저장장치(ESS)용 배터리 라인업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삼성SDI가 이 행사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14번째인 ‘코리아 스마트그리드 엑스포 2024’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스마트그리드협회가 후원하는 국내 유일 스마트그리드 전문 전시회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SDI는 ‘프라이맥스로 구현하는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주제로 전시 부스를 마련, 전력용 ‘삼성 배터리 박스(SBB)’ ‘무정전전원장치(UPS)용 고출력 배터리’ 등 ESS용 배터리 라인업을 선보인다. 최근 열린 ‘인터배터리 어워즈 2024’에서 ‘ESS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SBB는 컨테이너 박스 형태의 제품으로 내부에 배터리 셀과 모듈, 랙 등이 설치돼 전력망에 연결만 하면 바로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하이니켈·코발트·알루미늄(NCA) 양극재 등 삼성SDI 최신 소재 기술을 적용해 3.84메가와트시(MWh) 용량의 전력을 저장할 수 있다. 화재 예방을 위해 직분사시스템 등을 적용해 안전성을 강화했으며, 미국 화재 안전성 평가(UL9540A) 기준을 충족했다.

최근 데이터센터 증가로 정보기술(IT) 업체들로부터 각광받는 UPS용 배터리도 전시한다. 정전 등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긴급으로 서버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고출력 솔루션 제품이다.

삼성SDI는 ESS용 배터리 셀 라인업과 함께 2026년 양산을 목표로 개발 중인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도 전시한다. 삼성SDI는 제품설계 최적화, 공정 혁신 등을 통해 원가 경쟁력을 갖춘 LFP 배터리를 개발 중이다.

최윤호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은 "삼성SDI는 안전성을 강화한 SBB의 판매 확대를 추진하고 신규 고객과의 사업 기회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향후 ESS 시장에서 글로벌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병철 기자
장병철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