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영국박물관에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제공

  • 문화일보
  • 입력 2024-05-14 12:0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걸그룹 뉴진스



걸그룹 뉴진스가 세계 3대 박물관 중 하나인 영국박물관(대영박물관)에 한국어 공식 오디오 가이드를 제공한다.

14일 소속사 어도어(ADOR)에 따르면 뉴진스(민지, 하니, 다니엘, 해린, 혜인)는 영국박물관 한국실 내 주요 전시 작품 소개 음성 녹음에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뉴진스가 우리말로 해설한 작품은 청자 꽃무늬 정병, 1300년대 상감청자, 조선백자 달항아리, 불교의 사천왕 그림, 1700년대 한국 전통 기술을 사용해 재현된 건축물 사랑방 등이다. 뉴진스는 "한국의 멋과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다양한 유물을 소개하는 뜻깊은 일에 참여하게 돼 자랑스럽고 기쁘다"면서 "많이 분이 들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뉴진스와 함께한 ‘한국’ 테마 투어는 오늘(14일)부터 영국박물관 오디오 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여기에는 로마 황제 하드리아누스의 청동 두상 등 일부 로만 브리튼(Roman Britain) 유물에 대한 뉴진스의 한국어 설명도 포함됐다.

한편 뉴진스는 오는 24일 새 더블 싱글 ‘How Sweet’로 컴백한다. 이어 6월 21일 일본에서 데뷔 싱글 ‘Supernatural’을 발매함과 동시에 도쿄돔에서 팬미팅을 연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