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새싹길 장난감 도서관에 기부

  • 문화일보
  • 입력 2024-05-19 10:1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사본 -첨부사진 지난 16일 경북 김천 새싹길 장난감 도서관에서 손진식(왼쪽 네 번째) 한국도로공사 부사장이, 법등(다섯 번째) 스님 등과 함께 지원금 전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도로공사 제공)



전력기술·교통안전공단과 공동으로 3900만 원 기부
공부방 꾸미기사업·희귀난치병 어린이 치료비 지원 등 지역사회 나눔활동 지속



한국도로공사는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 16일 한국전력기술,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함께 김천 새싹길 장난감 도서관에 3900만 원을 기부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찾아가는 도서관’의 원활하고 안전한 운영을 위해 노후 차량 교체 및 새로운 장난감 구입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새싹길 장난감 도서관은 2017년 개관한 김천 1호 장난감 도서관으로 도로공사가 지역 내 어린이들에게 장난감 대여·실내 놀이공간 제공하고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아동을 위해 직접 가정에 찾아가 장난감을 대여 해주는 ‘찾아가는 도서관’도 운영 중이다.

공사는 2017년 개관에 필요한 실내 인테리어와 장난감 구입에 비용 1억5000만 원을 전액 지원한 바 있다. 이 밖에도 공사는 김천지역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공부방 꾸미기 사업’과 한국도로공사 배구단 경기와 연동해 희귀 난치병 아동을 지원하는 ‘ex-사랑기금’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며 지역사회 나눔에 앞장서고 있다.

손진식 도로공사 부사장은 "이번 기부에 흔쾌히 동참해 준 한국전력기술·한국교통안전공단에 감사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들과 힘을 합쳐 지역사회 발전과 취약계층 자립을 위해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박정민 기자
박정민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