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수사 본격화된 날…문재인이 올린 사진 4장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7 19:56
  • 업데이트 2024-06-18 07:5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전 대통령 페이스북



17일 문재인 전 대통령이 SNS에 채소 농사를 짓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은 문 전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되고 김 여사가 2018년 인도 방문에 대해 각종 의혹을 제기한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을 경찰에 고소한 날이다. 최근 문 전 대통령은 아내와 관련된 의혹에 대해 SNS를 통해 격앙된 반응을 내놓기도 했지만 이날은 오히려 태연한 모습이었다.

이날 문 전 대통령은 페이스북에 “자주양파, 자주감자, 감자를 수확했습니다”라고 밝혔다. ‘밭일에 진심’ ‘이만하면 대농’ 등 해시태그를 달며 사진 4장을 공유했다. 사진 속에서 문 전 대통령은 양파와 감자 등을 손에 들거나 바닥에 앉아있는 모습이었다.

특히 문 전 대통령이 SNS 게시물을 올리기 약 1시간 30분 전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은 언론 공지를 통해 김 여사가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최근 배 의원은 지난 2018년 당시 김 여사의 인도 방문을 놓고 ‘6000만 원 기내식’ ‘셀프 초청’ 논란을 집중적으로 거론하며 비판해왔다. 문재인 정부 당시 청와대에서 근무했던 윤건영·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은 “운송 및 보관료 등 고정비를 제외한 기내식 비용(식자재, 조리 인건비)은 2167만 원으로 김 여사 4끼 식대는 105만 원”이라고 반박했다.

앞서 이날 오전에는 김 여사의 인도 외유성 출장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도 본격적으로 시작됐다는 소식도 전해졌다. 관련 의혹에 대해 이종배 국민의힘 서울시의원은 오는 19일 고발인 신분으로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조사받는다. 이 의원은 김 여사의 명품 재킷 수수 의혹, 청와대 경호원 수영 강습 의혹 등으로도 김 여사를 고발한 만큼, 관련 조사도 함께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