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소 더럽다” 아이돌 멤버 둔기로 때린 기획사 대표…경찰 수사 중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8 21:1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서 내부에 설치된 경찰 상징물. 연합뉴스 자료 사진



국내에서 활동 중인 한 아이돌 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에게 폭행당했다"며 신고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연예기획사 대표 A 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11일 새벽 음주 상태로 소속사 아이돌 그룹 멤버들의 숙소를 찾아가 둔기로 멤버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소속사 대표가 멤버들을 폭행한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했다.

소속사 대표는 멤버들에게 "왜 숙소를 더럽게 쓰냐"며 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 중에는 미성년자도 있었다. 경찰은 A 씨를 불러 조사하는 등 자세한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노기섭 기자
노기섭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