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과 함께 한 ROTC 대축제 ‘KBS 열린음악회’ 14일 방영

  • 문화일보
  • 입력 2024-07-11 14:4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일 여의도 KBS홀에서 녹화된 ‘대한민국ROTC 창설 63주년 및 월남전 참전 60주년’기념 KBS열린음악회. 오는 14일 오후 5시40분 KBS1 TV에서 방영된다. 대한민국ROTC중앙회 제공


ROTC 63주년 및 월남참전 60주년 기념, KBS1 TV 방영


대한민국ROTC중앙회는 ‘대한민국ROTC 창설 63주년 및 월남전 참전 60주년’을 기념하는 ‘KBS 열린음악회’가 오는 14일 오후 5시 40분 KBS1 TV에서 방영된다고 밝혔다.

ROTC중앙회는 매년 ROTC 창설 기념행사를 개최해 왔으나, 올해는 ROTC가 63년간 걸어온 여정을 동문들만 참석하는 행사가 아닌, 국내외 ROTC 동문과 가족은 물론 국민들과 함께 나누고자 ‘KBS 열린 음악회’로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송은 지난 2일 여의도 KBS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학군 1기부터 62기까지 육·해·공군·해병대 ROTC 동문과 가족, 후보생 및 주니어 ROTC가 참석했다. 특히, 북미주와 동남아시아 지역 동문들과 월남참전 용사, ROTC 명문가족 및 순직동문 유가족도 함께 했다. 모범장병을 비롯한 특별초청된 국민들도 함께 해 1212석을 가득 채우는 ‘국민과 함께 한 ROTC 대축제’가 됐다고 ROTC 중앙회는 설명했다.

노행식 ROTC중앙회장은 "위대한 ROTC의 여정은 지난 63년 동안 동문 한 사람 한 사람의 피와 땀에 의해 이뤄졌으며, ROTC의 역사는 우리에게 신뢰와 성원을 보내주시고 신성한 국방의 임무를 맡겨주신 국민 여러분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라며 "열린음악회는 국내외 ROTC 동문과 국민들께 바치는 감사의 마음이며, ‘국민께서 맡겨주신 ROTC 63년, 국민께 보답하는 100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는 월남참전 60주년이 되는 해로, 우리나라가 세계 7대 경제대국으로 발돋움할 수 있었던 원동력에는 월남전 참전용사들의 희생이 기반이 됐고, 월남전에 참전했던 선배님들이 월급에서 매달 2달러씩 보내준 장학기금이 오늘날 ROTC중앙회와 ROTC장학재단의 뿌리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ROTC는 문과 무를 겸비한 리더로서 ‘위국헌신 군인본분’을 실천하고 각 분야의 산업 역군으로서 사회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국가에 충성하고 국민에게 봉사하는 리더그룹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다짐했다.

신원식 국방부 장관은 "ROTC 장교들은 지난 63년간 국가안보의 최일선에서 대한민국을 지켜왔으며, 군문을 떠난 이후에도 사회 각계각층에서 자유민주주의 수호와 국가 발전에 기여해 왔다"며 "부국강병의 자유민주의 국가 건설에 앞장서오신 모든 ROTC 전우님들께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박소현 KBS 아나운서의 사회로 ▲알리 ▲팝페라 임재청(ROTC 35기) ▲소프라노 신델라 ▲트로트 김다현(ROTC 홍보대사) ▲밴드 동물원 ▲성악가 고성현 ▲츄(CHUU) ▲뮤지컬 옥주현 ▲윤시내 등 다양한 출연진이 다채로운 공연을 펼쳤다. 특히 ROTC 63주년에 걸맞게 70대의 ‘윤시내’부터 10대의 ‘김다현’까지 반세기의 나이차를 초월한 가수들이 대중가요부터 팝페라, 트로트, 뮤지컬, 성악 등 다양한 장르를 소화한 축제의 장이 됐다.

이날 참석한 김용태(52기) 국회의원은 "단복에 반해 학군단에 지원했듯이, 제복은 대학과 군복무 시절 삶의 자부심이었다"며 "ROTC의 일원으로서 자긍심을 느낀 행사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준원(6기) ROTC월남참전전우회 회장은 "60여 년 전 세계평화와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자 목숨을 걸고 참전했던 한사람으로서 정말 뜻깊은 행사였고, 멀리 부산과 전주에서도 월남참전 용사들이 참석했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음악회에 앞서 열린 ‘ROTC 창설 63주년 기념행사’에서는 ROTC 미래발전에 기여한 공로자에게 63주년 특별공로상을, ROTC월남참전 용사에게 감사패를, 임관기념행사 유공자에게는 공로패를 수여했으며, ROTC 헌혈의 날 행사에서 모은 헌혈증 1004장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정충신 선임기자
정충신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