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美서 ‘AI 포럼’… 글로벌 인재 발굴 속도

  • 문화일보
  • 입력 2024-07-11 11:44
프린트
반도체 기술 동향 등 논의

곽노정 SK하이닉스 사장이 미국에서 ‘2024 SK 글로벌 포럼’을 열고 글로벌 우수 인재들과 인공지능(AI) 기술 리더십 확대 방안을 모색한다.

SK하이닉스는 오는 12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등 그룹 주요 관계사들과 이번 포럼을 연다고 11일 밝혔다. 곽 사장은 포럼 개막 기조연설에 나서 AI 메모리 기술력을 소개하고, 미래 시장을 이끌어 갈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인디애나 어드밴스드 패키징 공장을 비롯해 경기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충북 청주 M15X 등 국내외 차세대 생산기지 구축 계획도 공유하기로 했다. 이 외 △첨단 메모리 설계 △첨단 패키지 △공정과 소자 △낸드 기술과 솔루션 등 핵심 사업 기술 발전 방향도 논의한다.

SK하이닉스는 “고대역폭 메모리(HBM) 기술개발을 선도하면서 회사 위상이 높아지고, 미국 인디애나에 첨단 후공정 투자를 하기로 하면서 현지 우수 인재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며 “이에 따라 올해는 포럼 초청 대상을 반도체 및 AI 분야에서 일하는 전문 인력은 물론, 미국 대학에서 박사 과정을 밟고 있는 인재들로까지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2012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는 글로벌 포럼은 SK가 반도체, AI, 에너지 등 사업 분야에서 일하는 미국 내 인재들을 초청해 그룹 성장 전략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과 글로벌 시장 동향을 논의하는 자리다. 그룹 관계사들은 글로벌 포럼을 현지에서 우수 인재를 발굴하는 기회로도 활용하고 있다.

이용권 기자 freeuse@munhwa.com
이용권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