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슈가, 15만 명 만났다…북미 투어 마무리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5-19 07:18
기자 정보
안진용
안진용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BTS 슈가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북미 투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슈가는 지난달 26∼27일(현지시간) 미국 벨몬트 파크 UBS 아레나를 시작으로 29일 뉴어크 프루덴셜 센터, 이달 3일과 5∼6일 로즈몬트 올스테이트 아레나, 10∼11일과 14일 로스앤젤레스 기아 포럼, 16∼17일 오클랜드 아레나에서 ‘SUGA | Agust D TOUR D-DAY’ 북미 투어를 개최했다.

슈가의 첫 솔로 월드투어 개최 소식과 함께 북미 공연은 일찌감치 전 회차 매진됐다. 슈가는 총 5개 도시에서 열린 11회 공연에서 15만 5천여 명의 관객과 호흡했다.

슈가는 이번 공연에서 솔로 앨범 ‘D-DAY’와 기존 믹스테이프 ‘Agust D’, ‘D-2’의 수록곡을 중심으로 슈가와 Agust D를 오가는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특히, 슈가와 Agust D의 변천사를 표현한 VCR 및 무대 구성, 두 가지 ‘자아’를 녹여 낸 연출, ‘뮤지션’으로서 끊임없이 고민한 흔적이 어우러진 이번 공연을 통해 슈가는 아티스트로서의 정체성을 공고히 했다.

이에 화답하듯 공연장을 보랏빛으로 물들인 관객들은 폭발적인 에너지로 현장을 가득 채웠고, 세트리스트를 열창하며 슈가와 함께 무대를 완성시켰다.

로스앤젤레스 공연에서는 깜짝 게스트가 출연해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슈가는 지난 11일 공연에서 맥스(MAX)와 ‘Burn It’ 무대를, 14일에는 할시(Halsey)와 ‘SUGA’s Interlude’를 함께 부르며 완벽한 하모니를 선사했다.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구성으로 완성된 북미 투어는 관객들을 완벽히 매료시켰고 외신들도 호평했다. 영국 음악 매거진 NME는 월드투어 공연에 5점 만점을 주며 "그의 음악성을 드러내는 기회"로 극찬했고, 미국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Variety)는 "슈가는 10년 전 시작된 경력을 통해 쌓은 불타는 에너지와 음악적, 퍼포먼스적 실력을 보여 준다"라고 소개했다.

미국 매체 나일론(Nylon)은 "방탄소년단 멤버 중 처음으로 솔로 투어에 나선 멤버로서, 슈가는 자신만의 쇼를 보여야 한다는 부담감에 압도당하지 않고 오히려 활발히 공연하고 있다. 가장 기본적인 구성의 무대를 할 때조차 그의 카리스마는 넘쳐 흐르고, 진정한 프로페셔널로서의 능력을 보여 준다"라고 호평했다. 미국 연예 매체 틴 보그(Teen Vogue)는 "슈가는 특수효과, 밴드, 독특한 무대장치로 관객들을 흥분시켰다. 세 명의 주인공(방탄소년단 슈가, 또 다른 자아 ‘Agust D’, 그리고 민윤기)이 펼치는 ‘D-DAY’ 투어는 록 오페라와 극장 공연에 버금간다"고 말했다.

한편, 슈가는 오는 26∼28일 자카르타, 6월 2∼4일 일본, 9∼11일 방콕, 16∼18일 싱가포르, 24∼25일 서울에서 월드투어를 이어 간다.

안진용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