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친 논란’ 박민영, 4개월 만에 SNS…수척해진 외모

기사 정보
뉴시스
입력 2023-05-22 09:24
업데이트 2023-05-22 09:39
기자 정보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2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배우 박민영이 약 4개월 만에 소셜미디어 활동을 재개했다. (사진=박민영 인스타그램 캡처) 2023.05.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배우 박민영이 약 4개월 만에 소셜미디어 활동을 재개했다.

박민영은 지난 21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별다른 말 없이 ‘SOON’(곧)이라 적힌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박민영은 민소매 의상을 입고 옅은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다. 여전히 청순한 매력을 뽐내는 가운데, 이전보다 살이 빠진 모습과 가녀린 쇄골이 눈길을 끈다.

한편 박민영은 지난해 9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실소유주라는 의혹이 불거진 강종현과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이틀 만에 소속사를 통해 결별 소식을 전했다. 박민영의 친언니 박 모씨가 강씨의 여동생이 대표이사로 있는 빗썸 관계사에서 사외이사로 활동한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됐고, 박민영은 지난 2월 강씨 사건의 참고인으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박민영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tvN 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이후 차기작을 고심 중이다.

[뉴시스]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