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중인 류현진, 토론토 원정 선수단 합류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5-23 11:31
기자 정보
정세영
정세영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류현진이 23일 오전(한국시간) 탬파베이 레이스의 홈구장 트로피카나필드에서 ‘브이(V)’자를 그리며 걷고 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SNS 캡처



왼쪽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받고 재활 중인 류현진(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탬파베이 원정 선수단에 합류했다. 토론토 구단은 23일 오전(한국시간) SNS를 통해 ‘안녕하세요 친구’라는 한국어와 함께 류현진이 탬파베이 레이스의 홈구장인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를 걷고 있는 짧은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서 류현진은 환한 미소와 함께 손가락으로 ‘브이(V)자’를 그리고 있다.

류현진이 올 시즌 개막 후 선수단과 동행하는 것은 처음. 토론토는 이날부터 26일까지 탬파베이와 원정 4연전을 치른다. 류현진은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재활 중이다. 더니든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거리는 가깝다. 존 슈나이더 감독을 포함한 메이저리그 코칭스태프는 류현진의 재활 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호출한 것으로 관측된다. 실제 류현진은 이번 원정에서 선수단과 동행하며 불펜 피칭을 가질 예정이다. 류현진은 7월 후반기에 맞춰 빅리그에 복귀할 전망. 현재 재활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로스 앳킨스 토론토 단장은 지난 16일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류현진이 다음 달 타자들을 상대로 실전에서 공을 던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세영 기자 niners@munhwa.com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