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펑’ 소리에 타는 냄새까지”…‘덜덜’ 흔들리다 비상착륙한 동방항공 여객기에 승객들 ‘공포의 비행’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3 23:25
  • 업데이트 2023-12-06 07:4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웨이보 캡처



여객기 고장으로 비상착륙…“부상자 없어”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웨이보 캡처



중국 상하이를 출발해 홍콩으로 가던 중국 동방항공 여객기가 고장으로 중간지점에 비상 착륙했다.

3일 펑파이 신문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0분 상하이 훙차오 공항을 이륙해 10시 49분 홍콩 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동방항공 MU721편 항공기가 오전 9시 59분쯤 샤먼 가오치 공항에 착륙했다.

동방항공은 웨이보(중국판 트위터) 공식 계정을 통해 비행 중 고장 정보가 발생해 안전과 검사 등을 위해 샤먼에 착륙했다고 설명했지만,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승객들은 여객기가 착륙할 때까지 공포에 떨어야 했다.

한 승객은 웨이보에 “‘펑’ 하는 소리가 났고 플라스틱 타는 냄새가 났다”며 “이어 여객기가 심하게 떨리기 시작했다”고 적었다.

또다른 승객은 베이징칭녠바오와의 인터뷰에서 “극심한 흔들림이 10분 이상 계속됐다”며 “고장이 발생하고 착륙하기까지 약 20분 걸렸다”고 말했다.

박세영 기자
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