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새 방통위원장에 김홍일 지명…보훈차관엔 연평해전 참전용사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6 11:57
  • 업데이트 2023-12-06 12:1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김홍일(67·사진) 국민권익위원장을 신임 방송통신위원장 후보로 지명했다. 윤 대통령은 국가보훈부 차관엔 제2연평해전 참전용사인 이희완(47) 해군 대령을, 교육부 차관에 오석환(59) 대통령실 교육비서관을 임명했다.

김대기 비서실장은 6일 김 위원장 인선 이유에 대해 “법과 원칙에 대한 확고한 소신, 균형 있는 감각으로 방통위의 독립성·공정성을 지켜낼 적임자”라고 밝혔다. 이날 인사로 지난 1일 더불어민주당의 탄핵추진에 따른 이동관 전 방통위원장의 사퇴 이후 5일 만에 새 방통위원장이 지명됐다. 하지만 민주당은 윤 대통령이 임명을 하더라도 탄핵을 다시 추진한다는 방침이어서 내년 총선을 앞두고 무한 대립을 예고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보훈부 차관에 현역 영관급 장교인 이 대령을 전격 발탁했다. 참수리 357호 부정장이었던 이 대령(당시 중위)은 지난 2002년 6월 29일 제2연평해전에서 전사한 정장 윤영하 소령(당시 대위)을 대신해 지휘하다가 부상을 입어 오른쪽 다리가 절단됐다.

손기은·정충신 기자
관련기사
손기은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