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개발공사·우리은행 10만 명 분 떡국 떡 기탁

  • 문화일보
  • 입력 2024-01-24 08:23
  • 업데이트 2024-01-24 08:2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충북도 내 출산가정 및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설날 떡국 떡 10만 명분 나눔행사. 충북개발공사 제공


청주=이성현 기자

충북개발공사와 우리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지난 23일 충북도 내 출산가정 및 취약계층 등 10만 명분의 떡국을 만들 수 있는 떡(1억 원) 기탁 행사를 했다고 24일 밝혔다.

충북개발공사와 우리은행이 각 5000만 원씩 매칭 기탁해 10만 명분의 떡국 떡 금액을 마련했다.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를 통해 도내 11개 시·군 전역의 출산가정과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떡국 떡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떡국 떡 나눔 행사는 지난해 유일하게 출산율이 증가한 충북도가 저출산 위기 극복의 모범 지방자치단체로 자리매김하길 기원하는 동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취약계층에 희망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고 공사는 설명했다.

김영환 충북지사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요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충북개발공사가 도민의 저출산 위기 극복과 취약계층을 위해 복지사업을 적극 지원하는 것은 충북도 전체에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고 밝혔다.
이성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