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여친 찾아 성관계 요구…거절하자 무차별 폭행 20대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2 19:5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19일 새벽 송파구 한 주택가에서 도망가는 전 여자친구를 붙잡아 마구 폭행하는 20대 남성. MBN 보도화면 캡처



전 여자친구를 찾아가 성관계를 요구하다 거절당하자 주먹을 휘두른 뒤 도망친 20대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법원은 "도주와 증거인멸의 우려가 없다"고 판단했다. 경찰은 피해 여성에게 신변보호용 스마트워치를 지급하고 안전 보호 조치에 나섰다.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송파경찰서는 강제추행과 상해 등 혐의로 20대 남성 A 씨를 체포해 전날(21일)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에 기각당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19일 새벽 4시 20분쯤 서울 송파구의 한 주택가에서 전 여자친구인 피해 여성의 얼굴과 몸을 무차별 폭행하고 도주한 혐의를 받는다.

공개된 CCTV 영상을 보면 A 씨는 당시 송파구의 한 편의점에서 피해 여성의 머리채를 붙잡고 쓰러뜨렸다. 이후 여성과 이야기를 하더니 주먹을 들어 위협했다. 피해 여성은 편의점을 빠져나오자마자 뛰어서 도망치기 시작했고 A 씨는 피해 여성을 붙잡은 뒤 길거리에서 무차별 폭행했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당시 전 여자친구인 피해 여성의 자택을 찾아가 성관계를 요구하다 거절당한 데 앙심을 품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 여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 씨를 긴급 체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피해 여성이 교제 당시 폭력을 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한 이력도 발견됐기 때문이다. 그러나 법원은 지난 21일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