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한국바둑 우승 이끈 신진서, 국민께 기쁨과 감동”

  • 연합뉴스
  • 입력 2024-02-24 16:1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신진서(오른쪽) 9단이 23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3라운드 최종 14국에서 중국의 마지막 주자 구쯔하오 9단에게 불계승 후 열린 시상식에서 홍민표 감독과 함께 트로피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24.2.23 [한국기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여야는 24일 농심배 바둑 국가대항전에서 한국 우승을 이끈 신진서 9단을 향해 “국민께 감동과 기쁨을 줬다”고 축하했다.

국민의힘 신주호 상근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치열한 경쟁과 어려움을 이겨내고 우승으로 이끈 신진서 선수를 비롯해 설현준, 변상일, 원성진, 박정환 선수에게 진심으로 축하를 전한다”고 말했다.

신 상근부대변인은 “한국 선수의 초반 탈락으로 위기를 맞았지만, 신진서 9단은 중국과 일본 선수를 상대로 6연승을 거두며 우승을 견인했다”며 “기적 같은 6연승을 현실로 만들어내며 국민께 깊은 감동을 남겼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안귀령 상근부대변인도 논평에서 “신진서 9단은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집념과 집중력으로 한국의 4회 연속 우승을 이끌었다”며 “한국 바둑의 세계대회 우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밝혔다.

안 상근부대변인은 “역경에도 굴하지 않고 용맹하게 싸워 세계 최강의 입지를 굳건히 지킨 신 9단의 우승은 국민께 큰 기쁨을 줬다”며 “앞으로도 신 9단과 바둑계가 새로운 신화를 써가기를 응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