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올해도 저소득층에 부동산 중개보수비 지원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5 15:3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동대문구청 전경. 동대문구청 제공


‘전·월세 거래금액 1억 원 이하’ 중개보수 최대 30만 원 지급
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등 대상 … "약자와 동행하는 구정"



서울 동대문구는 저소득층 주민의 가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저소득층 중개보수 지원’ 사업을 올해도 계속 이어간다고 25일 밝혔다.

‘약자와 동행하는 매력적인 도시’를 만들고자 구는 1억 원 이하의 주택 전·월세 임대차계약 체결 시 최대 30만 원까지 부동산 중개보수비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지난 1월 1일 이후 동대문구에 전입 신고한 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한부모가정, 소년·소녀 가장 등이다.

신청을 원하는 자는 △부동산 중개보수 신청서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서 △주택임대차 계약서 사본 △통장사본(본인명의) △주민등록등본(전입신고 후) △중개보수 영수증 △대상자 증빙자료를 구비해 동대문구부동산정보(02-2127-4173) 또는 가까운 동주민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많은 금액은 아니지만 ‘부동산 중개보수비 지원 사업’이 구민들의 주거비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 줄 수 있길 바란다"며 "동대문구는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이웃 곁에 늘 함께 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도연 기자
김도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