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銀이 2만3000개 경영혁신 중소기업에 제공하는 ‘이것’...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7 09:5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조병규(오른쪽) 우리은행장과 석용찬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장이 26일 서울 중구 회현동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은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와 함께 지난 26일 ‘디지털 공급망 플랫폼 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우리은행이 금융권 최초로 운용하는 디지털 공급망 금융 플랫폼인 ‘원비즈플라자’가 메인비즈(MAINBiZ·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한 경영혁신형 중소기업)가 인증 기업에게 무료로 지원된다. 우리은행은 이들 기업이 원비즈플라자에서 △신용분석 서비스 △B2B 마켓 △보증서대출 지원 등 기업이 꼭 필요로 하는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2010년 설립된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는 성장 가능성이 큰 중소기업을 발굴해 메인비즈로 인증받을 수 있도록 조력자 역할을 수행해 왔다. 또,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경영혁신을 지원해 중소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건강한 성장판을 조성하는 역할도 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말 기준, 메인비즈로 인증받은 유망 중소기업은 약 2만3000여 개에 이른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우리은행 원비즈플라자를 통해 메인비즈 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성장을 지원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우리은행은 은행과 기업의 지속 가능한 동반성장을 추구해 불확실성을 극복하고 상생할 수 있는 금융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임대환 기자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