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코딩교육 의무화 앞두고 ‘어린이 무료 코딩 교육’ 대폭 확대

  • 문화일보
  • 입력 2024-04-04 15:3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양천구 유아 코딩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양천구청 제공



어린이집·유치원 50곳 및 서울형키즈카페 양천구 신정7동점 이용 아동 대상 놀이형 코딩 교육 운영
조립식 코딩 교구로 로봇·자동차 등 직접 만들며 프로그래밍 기초 체험, 창의력 증진



서울 양천구는 내년부터 초등학교 코딩교육이 의무화됨에 따라 관내 유치원, 어린이집 재원 아동 130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 코딩 교육’을 이달부터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사업 추진에 앞서 구는 지난해 서울시 영유아코딩교육 공모사업에 선정돼 코딩전용 학습교구 80대를 구입했다. 올해 새롭게 진행하는 어린이집 코딩 교구 지원사업은 정원충족률이 낮은 관내 어린이집 40곳을 우선 선정해 재원 아동 600여 명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4∼5월, 6∼7월, 8∼9월, 10∼11월 4회차에 걸쳐 진행되며, 회차 당 어린이집 10곳에 코딩학습 교구 각 6대를 대여해줄 계획이다.

내실 있는 코딩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보육교직원 대상 사업설명과 코딩교구 활용방법에 대한 특강도 총 4회 병행된다. 또 교구를 지원받는 어린이집 유아반은 서울형 키즈카페 양천구 신정7동점에서 운영하는 코딩교육 프로그램에 1회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유아기 자기 주도형 놀이학습을 통해 논리적 사고를 갖춘 4차 산업시대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양천구 유아 코딩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양천구청 제공



전문 강사가 진행하는 놀이형 코딩 특화 과정인 서울형 키즈카페 코딩교육 프로그램도 새로 운영된다. 서울형 키즈카페 양천구 신정7동점(5색깔깔KIDS)을 이용하는 개인회원(아동) 300여 명을 대상으로 시범운영 예정이다. 이달부터 10월까지 매주 화요일 2회차(오후 1∼3시)에 코딩 교구를 활용한 이론 및 실습(놀이) 과정이 진행된다. 수강료는 무료이며 참여를 희망할 경우 우리동네키움포털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아울러 구는 올해로 2년 차를 맞이한 ‘유치원 대상 유아코딩교육’을 구 직영 특화 교육시설인 스마트 양천 미래교육센터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구는 지난 2월 관내 유치원을 대상으로 사전 수요조사를 실시해 유치원 10곳의 재원 아동(5세) 380여 명의 수강명단을 확정한 바 있다.

교육기간은 4월부터 7월까지로, 반별로 스마트 양천 미래교육센터 강의실에서 전문 강사의 지도 아래 월∼목 오전 10시부터 90분씩 2일간 2회차 수업에 참여하게 된다. 교육은 아이들이 유아용 조립식 코딩교구를 활용해 친숙한 동물, 자동차 등을 직접 만들어보며 프로그래밍 기초를 체험하는 놀이학습형 과정으로 구성됐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내년부터 의무화되는 초등 코딩교육 정책에 발맞춰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유아기부터 미래핵심 기술인 코딩교육을 놀이로 재미있게 접할 수 있도록 ‘유아 코딩 수업’을 대폭 확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양질의 디지털 교육콘텐츠를 개발해 창의융합형 미래인재 육성도시 양천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군찬 기자
김군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