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대표팀 은퇴 기념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 개최

  • 문화일보
  • 입력 2024-04-04 11:3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연경은 6월 8일과 9일 자신의 국가대표 은퇴를 기념하는 이벤트 경기와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다. 넥스트크리에이티브 제공



‘배구여제’김연경(흥국생명)이 자신의 국가대표 은퇴를 기념해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을 개최한다.

김연경의 매니지먼트사 라이언앳은 4일 코로나 19로 인해 미뤄졌던 김연경 등의 국가대표팀 이벤트 경기와 국내 첫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을 오는 6월 8일과 9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김연경은 도쿄올림픽을 마친 2021년 8월 공식적으로 자신의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당시 김연경과 함께 김수지(흥국생명), 양효진(현대건설)도 태극마크를 반납했다. 이후 김연경은 V리그 등에서 활약하며 배구팬과 만났다.

라이언앳은 대한배구협회 등과 함께 김연경 등의 국가대표 은퇴를 기념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김연경과 인연이 깊은 국내·외 여자배구 선수가 한자리에 모여 올스타전 형식의 배구경기도 치를 예정이다. 8일에는 김연경의 국가대표 은퇴식과 이벤트 경기가, 9일에는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이 차례로 열린다.

이번 행사는 대체불가토큰(NFT) 티켓과 일반 티켓을 통해 관람 가능하다. NFT 티켓 구매자는 티켓 우선 구매와 한정판으로 제작된 디지털 및 실물 굿즈의 구매 기회가 주어진다. 기존 KYK 파운데이션 디지털 멤버십 회원은 오는 8일과 9일 NFT 티켓을 FNCY 디지털 굿즈 플랫폼을 통해 우선 구매할 수 있다. 10일부터는 일반 팬들도 NFT 티켓 구매가 가능하다. 일반 티켓은 5월 20일부터 판매한다.

오해원 기자
오해원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