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안전공사,‘100년 위원회’ 발대식 개최

  • 문화일보
  • 입력 2024-04-05 08:5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clip20240405071438

에너지·기술·조직문화 3개 분과, 내·외부 위원 18명 구성


한국가스안전공사는 4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공사 ‘100년 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100년 위원회는 창립 50주년을 맞은 공사가 직면하게 될 미래 사회ㆍ기술ㆍ산업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중장기 지속성장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운영하는 기구다. 위원회는 내부직원(50%)과 외부위원(50%) 총 18명으로 구성된다. 에너지 · 기술 · 조직·문화분야 3개 분과로 나눠서 올해 12월까지 활동하게 된다.

박경국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발대식 인사말을 통해 "공사 100년 위원회 활동이 공사의 시대적 역할을 재정립하고 미래를 선도하는 글로벌 에너지 안전 기관으로 도약하기 위한 초석이 되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인공지능(AI)ㆍ사물인터넷(IoT) 등 급속한 기술 발전, 세계 에너지 동향 등 외부환경 변화 대응에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공사는 100년 위원회에서 도출된 아이디어와 의견에 대해 별도 외부용역이나 사내 전담조직을 운영하여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하고 추진하게 된다. 박경국 사장은 취임 이후 인본경영, 에너지안전 종합기관, 녹색기업을 3대 경영방침으로 제시하고, 이의 실현을 위해 신바람 나는 조직분위기 확산 등 조직문화 대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박수진기자
박수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