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누리집’ 외국인 이용자 위해 전면 개편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6 07:20
  • 업데이트 2024-04-16 09:10
프린트
청와대 누리집 ‘청와대, 국민 품으로’가 증가하는 외국인 관람객 수요에 맞춰 전면 개편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청와대재단과 함께 기존 한국어, 영어로 제공하던 누리집에 일본어, 중국어 서비스를 추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더해 간단한 이메일 인증만으로 예약할 수 있는 외국인 영문 예약시스템을 도입했다.

이 외에도 관람·문화행사 예약 기능을 추가했다. 개편된 누리집에서는 본관, 영빈관, 춘추관의 내부를 가상현실(VR) 360 콘텐츠로 온라인에서도 살펴볼 수 있게 했다.

문체부에 따르면 올해 1/4분기 기준 청와대를 찾은 외국인 관람객은 3만9807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5배 증가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외국인 관람객의 지속적인 증가세가 예상된다"며 "향후 외국어 예약 서비스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스크린샷 2024-04-16 071545

신재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