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한방병원이 뽑은 독립운동가 콘텐츠 “120의 위대한 영웅들”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6 16:1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자생의료재단이 주최한 ‘2024 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의 대상 수상자 황지연 씨(우측)가 국가보훈부 강정애 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생한방병원 제공



대상에 황지연씨 회화작품 선정
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 시상



자상한방병원이 주최한 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에서 ‘120의 위대한 영웅들’을 출품한 황지연 씨가 대상을 받았다.

자생한방병원은 15일 경기 성남 자생메디바이오센터에서 ‘2024 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의 시상식을 개최하고 황 씨를 비롯한 총 30명에게 상금과 상패를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자생의료재단이 주최하고 자생한방병원과 국가보훈부가 후원한 이번 ‘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은 지난해 12월부터 진행됐다.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의 선친인 독립유공자 신광렬 선생과 숙조부 신홍균 선생의 독립운동 철학을 잇고 독립운동가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해마다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나라를 위해 용기 낸 여성 독립운동가를 주제로 한 작품들을 출품받았다.

총 766점(평면회화 300점, 일러스트 466점)이 접수됐으며, 심사를 거쳐 대상(국가보훈부장관상), 금상, 은상, 동상, 장려상 등 총 30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심사결과 대상은 황 씨의 회화작품 ‘120의 위대한 영웅들’이 받았다. 금상은 ‘여성독립운동가들의 항쟁’을 주제로 한 김종태 씨가, 은상은 이송, 오명근, 양연숙 씨가 수상했다. 수상자들은 각각 대상 1000만 원, 금상 500만 원, 은상 300만 원, 동상 100만 원의 상금과 상패를 받았다. 이번 수상작들은 자생메디바이오센터에 전시될 예정이다.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은 "여성 독립운동가들의 용기와 희생정신을 기억할 수 있었던 뜻깊은 공모전"이라며 "자생의료재단과 자생한방병원은 앞으로도 독립유공자와 후손들이 예우받는 사회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자생의료재단과 국가보훈부는 월남참전유공자 및 독립유공자 후손을 비롯한 취약계층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의료 및 생활지원을 위한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자생의료재단은 월남참전유공자 및 독립유공자 후손 150여명에게 3억 원 상당의 의료지원을, 취약계층 국가유공자 800여명에게는 1억원 상당의 생활물품(침구세트, 생필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용권 기자
이용권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