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파크골프협회, 상암동 노을공원서 보급 20주년 기념 대회 개최

  • 문화일보
  • 입력 2024-05-16 11:0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는 16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대한민국 파크골프 보급 20주년 기념 서울대회’를 개최한다.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 제공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는 16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 월드컵파크골프장에서 ‘대한민국 파크골프 보급 20주년 기념 서울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국내에서 처음 실시된 스크린 파크골프와 필드 파크골프를 같이 진행하는 하이브리드방식이다.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 경기규칙을 적용해서 진행한 스크린 파크골프 예선 통과자 144명을 포함해 총 240명의 출전 선수가 실력을 겨룬다.

파크골프는 공원(파크)과 골프가 결합된 생활체육형 스포츠다. 1983년 일본 홋카이도에서 공원 활성화방안 중 하나로 창안됐다. 우리나라에는 2004년 전영창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 수석부회장에 의해 도입됐다.

한국프로파크골프협회는 대회장 현장에서 대한민국 파크골프 보급 20주년 경과와 비전 발표를 비롯해 파크골프 발전 기여자 및 공헌자에 대한 추모행사 및 감사패 수여식도 진행한다.

오해원 기자
오해원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