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세계 최대 소화기 학회서 ‘케이캡’ 최신 연구 발표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2 14:2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DDW 2024에서 해운대백병원 소화기내과 이진 교수가 케이캡 관련 포스터 발표를 하고 있다. HK이노엔 제공



HK이노엔은 지난 18~21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소화기질환주간(DDW 2024)에서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케이캡’의 최신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22일 밝혔다.

케이캡은 P-CAB(칼륨 경쟁적 위산분비 억제제) 계열의 HK이노엔 신약이다. 회사에 따르면 ‘랫드’(실험용 쥐)에서 P-CAB과 PPI(프로톤 펌프 억제제) 장기 투여 후 위 생리의 변화 및 소장 마이크로바이옴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한 비임상 결과, 4주 동안 P-CAB 또는 PPI 투여 시 P-CAB이 PPI보다 강력한 위산 억제 효과를 발휘했다. 위 배출 지연, 고가스트린혈증, 소장 내 세균 불균형은 두 그룹 간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HK이노엔에 따르면 경피적 관상동맥 중재술(PCI) 후 항혈소판제를 투여 받는 허혈성 심장질환 환자에서 케이캡 또는 PPI를 병용했더니, 케이캡은 가이드라인에서 투여를 권고하는 PPI와 유사한 연구결과를 나타냈다. 이는 케이캡이 항혈소판제 치료와 연관된 위장관 합병증 관리 시 PPI의 대안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두 연구는 포스터 발표를 통해 이번 학회에서 처음 공개됐다.

박지웅 기자
박지웅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