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美 28번째 주 네브래스카 진출...오마하점 오픈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3 12:1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BBQ 미국 오마하점. 제너시스BBQ 제공



워런 버핏 회사 인근에 새 매장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은 미국 네브래스카주 오마하에 새 매장을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BBQ 오마하점은 약 260㎡, 총 62석 규모로 마련됐다. 매장에서는 황금올리브 치킨, 양념치킨, 허니갈릭 치킨 등과 로제 떡볶이를 판매한다.

BBQ 관계자는 "BBQ 오마하점은 세계적인 투자가 워런 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이 본사와 10분 거리에 있어, 본사를 찾는 세계 경제 인사에게 K-푸드의 맛을 알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특히 매년 열리는 주주총회를 위해 이 기간 매년 약 4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오마하는 호수와 강이 있어 아웃도어를 즐기는 주민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도시다. 미주리 강 주변으로 박물관, 미술관, 극장 등이 위치해 있어 유동 인구가 많은 편이다.

BBQ는 미국, 캐나다, 필리핀 등 57개국에서 70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미국에서는 뉴욕, 뉴저지, 텍사스, 캘리포니아, 하와이 등을 중심으로 확장했으며 이번에 오픈한 네브래스카주를 포함해 총 28개 주에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최준영 기자
최준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