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성동 “개헌은 탄핵…여당 이기면 대통령 임기 늘려도 되나”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21:2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권성동 국민의힘 의원은 정치권 일각에서 제기되는 ‘대통령 임기 단축’ 개헌에 대해 "정치적 탄핵"이라며 "이런 식이면 여당이 총선에서 이기면 대통령 임기를 늘려도 되는 건가"라고 지적했다. 권 의원은 "결국 총선이 있을 때마다 개헌하자는 꼴밖에 안 된다"고 비판했다. 임기 단축 개헌론을 주장하는 야당과 최근 개헌 언급으로 여권 내 논란을 촉발한 나경원 당선인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된다.

권 의원은 29일 SNS를 통해 "현재 야당발 개헌론은 오직 현직 대통령을 흔들어보겠다는 정략적 암수로 점철돼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권 의원은 "국민이 5년 단임제로 선출한 대통령이다. 여당이 총선에서 패배했다고 대통령 임기를 단축시키겠다는 것이 도대체 말이 되나"라면서 "무엇보다 개헌으로 대통령 임기를 단축하겠다는 것은 사실상 탄핵과 동일한 효과를 노리는 것이고 탄핵을 위한 도구로 개헌을 악용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권 의원은 또 "과거 야당은 정략적 거래로 준연동형 비례대표를 탄생시켜서 한국 정치를 후퇴시켰다. 이번에는 정략적 계산으로 헌법마저 멋대로 바꾸려고 한다"며 "정쟁의 발아래에 헌법을 두는 국회의원이 무슨 자격과 염치로 국민을 대표하겠나"라고 강조했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