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주차장서 30대女 깔아뭉개고 뺑소니…차량 밑 ‘이것’에 덜미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21:2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게티이미지뱅크



피해자 사망…주차장 뺑소니 50대 구속
차량 밑에서 나온 피해자 DNA에 덜미



아파트 주차장에서 뺑소니 사고로 30대 여성을 숨지게 한 운전자가 본인의 차량 하부에서 나온 피해자의 DNA에 덜미를 잡혔다.

대구 강북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사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일 북구의 한 아파트 내 주차장에서 30대 여성 B씨를 자신이 몰던 승용차에 깔려 숨지게 한 후 현장을 벗어난 혐의를 받는다.

범행 당일 경찰은 사고 현장 인근 차량의 블랙박스를 분석해 A씨가 가해 차량을 몰았던 것으로 의심했다. 당시 A씨는 음주 측정 결과 정상이었다.

하지만 A씨는 범행을 부인했고 경찰은 그의 차량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식 의뢰했다.

이후 경찰은 국과수로부터 A씨의 차량 하부 등에서 피해자 B씨의 DNA가 검출됐다는 감식 결과를 받았고 A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해 수사를 이어갔다.

A씨는 감식 결과가 나온 뒤에도 범행을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수사를 마무리한 후 A씨를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박세영 기자
  • # 대구
  • # 뺑소니
  • # 아파트
  • # 30대 여성
  • # 50대 남성
  • 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