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SSG, 배영수 코치 2군행 등 보직 변경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11:4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SSG의 배영수 코치. SSG 제공



최근 7연패의 부진에 빠져 있는 프로야구 SSG가 코칭스태프 보직 변경 인사를 단행했다.

SSG는 29일 오전 "조원우 벤치 코치를 수석 코치로, 송신영 수석 코치를 1군 투수 코치로 옮기고 배영수 1군 투수 코치를 퓨처스(2군) 투수 코치로 보직 변경했다"고 밝혔다. 분위기 쇄신 차원의 결정이다. SSG는 최근 7연패에 빠지면서 6위까지 처졌다.

이와 함께 윤재국 퓨처스 작전·주루 코치는 1군 작전·주루 코치를 맡기로 했고, 기존 임재현 1군 작전·주루 코치는 퓨처스 작전·주루 코치를 담당한다.

또 SSG는 1.5군 선수들의 성장을 위해 2군에 중점관리 파트를 신설하면서 류택현 기존 퓨처스 투수 코치와 김종훈 1군 보조 타격코치를 각각 투수 및 타격 전담 코치로 보직 변경했다. 류택현 코치는 퓨처스 투수 총괄 역할도 함께 수행하고 김종훈 코치는 2군 타격 코치를 겸직한다. 오준혁 퓨처스 타격 코치는 1군 보조 타격코치를 맡는다.

정세영 기자
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