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전 선발’ 손흥민, A매치 역대 최다 출전 공동 4위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1 19:0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축구대표팀의 주장 손흥민. 대한축구협회 제공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한국 A매치 역대 최다 출전 공동 4위(127경기)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중국과 2026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C조 최종 6차전에 선발 출전한다. 손흥민은 이로써 127번째 A매치에 출전, 최다 출전 4위인 이영표(은퇴)와 함께 자리했다. 손흥민은 황희찬(울버햄프턴 원더러스), 이재성(마인츠), 이강인(파리 생제르맹)과 함께 공격진을 꾸렸다.

지난 6일 싱가포르전에선 주민규(울산 HD)가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이번엔 손흥민과 황희찬이 호흡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 이재성과 이강인 좌우 측면에서 공격을 지원하고, 중원은 정우영(알칼리즈)과 황인범(츠르베나 즈베즈다)으로 구성됐다.

수비라인은 김진수(전북 현대)와 권경원(수원 FC), 조유민(샤르자), 박승욱(김천 상무)이 책임진다. 골키퍼는 조현우(울산)가 맡는다. 싱가포르전에서 데뷔, 데뷔골을 넣은 배준호(스토크시티)는 벤치에서 시작한다. 황재원(대구 FC)는 싱가포르전에서 선발 출전했지만, 이번엔 박승욱이 배치됐다. 박승욱은 싱가포르전에서 배준호의 골을 어시스트했다.

허종호 기자
허종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