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에이스 곽빈, 생애 첫 월간 MVP 수상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1 11:3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두산의 곽빈.뉴시스



두산 에이스 곽빈(25)이 생애 처음으로 월간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1일 오전 "곽빈이 기자단 투표 총 30표 중 24표(80%), 팬 투표 42만1536표 중 7만6251표(18.1%), 총점 49.04로 LG 김진성(21.59점)을 제치고 5월 월간 MVP를 받게 됐다"고 발표했다. 두산 선수가 월간 MVP에 선정된 건 2021년 10월 아리엘 미란다 이후 처음이다. 아울러 두산 국내 투수 월간 MVP는 2016년 7월 유희관 이후 약 8년 만이다.

곽빈은 5월 한 달간 5경기에 등판해 30.1이닝을 책임지며 4승 무패, 평균자책점 1.48의 빼어난 성적을 남겼다. 월간 다승과 평균자책점 부문 1위다. 특히 곽빈은 5차례 선발 등판 경기 중 4경기에서 퀄리티스타트(6이닝 3자책점 이하)를 남겼다.

곽빈은 상금 200만 원과 트로피를 받는다. 곽빈의 모교인 자양중학교엔 선수 명의로 기부금 200만 원이 전달될 예정이다.

정세영 기자
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