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 향수 자극 ‘슬램덩크’, ‘교섭’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1-28 08:53
업데이트 2023-01-28 08:56
기자 정보
이근홍
이근홍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18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더 퍼스트 슬램덩크 포스터가 전시돼 있다. 뉴시스



‘영웅’, 개봉 37일 만에 누적 관객 300만 돌파


일본 애니메이션 ‘더 퍼스트 슬램덩크’가 개봉 23일 만에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더 퍼스트 슬램덩크는 전날 황정민·현빈 주연의 ‘교섭’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전날까지 누적 관객수는 171만5000여 명이다.

지난 18일 개봉 이후 줄곧 박스오피스 선두를 달리던 교섭은 10일 만에 2위로 내려갔다.

제임스 캐머런 감독의 ‘아바타: 물의 길’, 동명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대만 영화 ‘상견니’, 개봉 첫 주말을 맞은 공포물 ‘메간’, 설경구·이하늬·박소담 주연의 ‘유령’은 차례로 3∼6위를 차지했다.

7위에 오른 윤제균 감독의 ‘영웅’은 전날까지 300만1000여 명의 관객을 모으며 개봉 37일 만에 누적 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이근홍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