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희사랑’ 강신업·‘가세연’ 김세의·‘신의한수’ 신혜식 등 후보 탈락...與, 예비심사 결과 발표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2-05 18:59
업데이트 2023-02-05 23:34
기자 정보
조성진
조성진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3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황교안·조경태·윤상현·안철수·김기현(뒷줄 왼쪽부터) 후보가 5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청 대강당에서 열린 국민의힘 동대문구 갑을 합동 당원대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표 후보 김기현·안철수·윤상현·조경태·천하람·황교안
최고위원 후보는 13명...청년 최고위원 후보는 탈락자 없어



국민의힘 3·8 전당대회 선거관리위원회는 5일 예비심사를 통과한 당 대표 후보 6인과 최고위원 후보 13인 명단을 발표했다.

선관위에 따르면 예비심사를 거쳐 당 대표 예비경선에 진출한 6인은 김기현·안철수·윤상현·조경태·천하람·황교안(이상 가나다순) 후보다. 최고위원 후보 13인은 김병민·김용태·김재원·문병호·민영삼·박성중·이만희·이용·정미경·조수진·천강정·태영호·허은아 후보 등이다.

청년 최고위원의 경우 지원한 모든 후보에게 예비경선 진출 자격을 부여했다고 배준영 선관위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김건희 여사 팬클럽 ‘건희사랑’ 회장을 지낸 강신업 변호사는 당 대표 후보에서 탈락했다. 김준교, 윤기만 후보도 자격 심사 문턱을 넘지 못하고 예비경선에 나서지 못한다.

최고위원 후보 중에서는 유튜버 출신들이 고배를 마셨다. 김세의 가로세로연구소 대표, 신혜식 신의한수 대표가 고배를 마셨다. 류여해, 정동희, 지창수 후보도 탈락했다.

‘컷오프’로 불리는 예비경선은 오는 7일 비전발표회를 거쳐 8∼9일 책임당원 6000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방식으로 치러진다. 선관위는 10일 당 대표 후보 4인, 최고위원 후보 8인, 청년 최고위원 후보 4인 등 본경선 최종 진출자를 발표한다.

조성진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