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9259명…토요일 기준 9개월 사이 최소

  • 문화일보
  • 입력 2023-03-18 10:15
  • 업데이트 2023-03-18 14:41
프린트
개학 이후 확진자 수 감소 양상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



18일 전국에서 9000 명대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9259 명 늘어 누적 3069만223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9065명)보단 194명 많아졌다. 그러나 1주일 전인 지난 11일(1만9명)보다 750명, 2주일 전인 지난 4일(1만1244명)보다는 1985명 줄었다. 개학 이후 일시적인 증가세를 지나 확진자 수가 다시 감소하는 양상이다.

토요일 기준으로는 지난해 6월 25일(6778명) 이후 약 9개월 사이 가장 적은 신규 확진자 수다.

지난 11일부터 이날까지 일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9333명→4197명→1만1399명→1만1898명→9932명→9065명→9259명이었다. 하루 평균 9297명을 기록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사례는 16명, 해외유입을 제외한 국내 지역감염 사례는 9243명이다.

지역별 확진자 수(해외유입 포함)는 경기 2637명, 서울 1927명, 경북 480명, 인천 473명, 경남 416명, 대구 389명, 전북 379명, 부산 354명, 대전 325명, 충남 309명, 충북 303명, 광주 285명, 전남 284명, 강원 251명, 제주 222명, 울산 110명, 세종 109명, 검역 6명이다.

입원 중인 위중증 환자 수는 129명으로 전날(140명)보다 11명 줄었다.

전날 사망자는 4명으로 직전일보다 3명 적다. 누적 사망자는 3만4159명, 누적 치명률은 0.11%다.

이정우 기자
관련기사
이정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