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행정보, 노면에 투영” … 헤드램프 개발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5-25 11:49
기자 정보
이근홍
이근홍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모비스, 라이팅 시스템
야간 안전사고 예방에 특화


현대모비스가 카메라 센서나 내비게이션이 제공하는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방 노면에 보여주는 차세대 헤드램프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현대모비스는 25일 주행정보를 글자나 도형으로 시각화하고 이를 노면에 투영하는 기술인 ‘HD 라이팅 시스템’(사진)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현재 주행정보를 알려주는 안전 편의 기술로는 내비게이션과 헤드업디스플레이(HUD) 등이 있다. 이번 HD 라이팅 시스템은 야간 주행 시 운전자는 물론 보행자와의 커뮤니케이션 기능까지 고려한 기술로 평가받고 있다.

HD 라이팅 시스템은 HD 마이크로 LED와 반사판에 속하는 초소형 거울인 DMD(Digital Micro Mirror Device)로 구성된다. DMD를 정밀하게 제어하는 기술과 이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로직이 핵심이다. 전방 센서와 내비게이션으로부터 획득한 정보를 HD 라이팅 시스템과 연동해 실시간으로 운전자에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한다.

HD 라이팅 시스템에는 머리카락 두께보다 더 얇은 0.04㎜ 크기의 마이크로 LED 약 2만5000개가 탑재돼 세밀한 빛 조절이 가능하다. DMD는 0.01㎜ 크기의 초소형 거울로 빛을 굴절시켜 원하는 모양이나 기호를 도로 위에 나타내는 역할을 한다.

HD 라이팅 시스템은 야간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여 사고를 예방하는 데 특화됐다. 예컨대 공사 구간 진입 시 운전자 전방 시야 15m 앞에 1.5m 크기의 ‘공사 중’ 기호를 표시하고 제한속도를 알려준다. 방지턱이 언제 나오는지, 고속도로 진·출입 경로는 어디인지에 대한 정보도 제공한다. 외진 골목에서 카메라 센서가 보행자를 인식하고 차량이 멈추면 가상 횡단보도를 도로에 띄워주는 방식이다.

이근홍 기자 lkh@munhwa.com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