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고사직 당하자 앙심 품고…직장 동료에 흉기휘둘러 살해 ‘무기징역’

  • 문화일보
  • 입력 2023-05-26 15: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법원 법정내부. 연합뉴스



광주지법 순천지원 형사1부(허정훈 재판장)는 25일 직장 동료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A(47) 씨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직장 동료이자 상사인 피해자들에 대한 불만을 수년간 쌓아오던 중 권고사직을 당했고, 이에 분노를 일으켜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유족들은 평생 치유하기 어려운 슬픔과 고통을 안고 살아가게 됐고 피해자에 대한 엄벌을 탄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A 씨는 지난해 12월 전남 여수시 한 공업사에서 동료인 B(54) 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현장에 함께 있던 다른 동료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중상을 입혔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